PACE Galleries

Pace Seoul Inaugural Exhibition

View More

Press Release

  • Pace Seoul Inaugural Exhibition 

    한국어 버전으로 보고싶으시다면 스크롤을 내려주십시오.

    Pace Gallery announces the opening of an office gallery in Seoul, Korea. Pace Seoul will officially open on March 4, 2017, with an inaugural exhibition and cocktail reception.

    Pace has long been deeply involved with Asian artists and the Asian art environment as an important component of its global strategy. The gallery opened the 2,500 square meter Pace Beijing in 2008 as the headquarters for their Asia operations. During Art Basel Hong Kong in 2014, Pace opened Pace Hong Kong, using the city's status as an international hub to establish closer connections to collectors in Asia and around the world. Pace Seoul, founded in 2017, will provide an important new entry point for Pace's growing presence in Asia.

    “After a decade of intense involvement in Asia, we have found it essential to engage with communities of artists, collectors and curators,” said Marc Glimcher, President of Pace worldwide. “Our new space in Seoul will give Pace an opportunity to be part of one of the most vibrant centers of the art world in Asia.”

    Seoul, Korea is one of the most dynamic economic and cultural centers in Asia, with a large number of art centers, museums and cultural institutions emerging in recent years thanks to support from government, enterprises and a robust cultural scene. Pace Seoul will be centrally located in the Yongsan district, whose strong artistic environment is home to the National Museum of Korea and Leeum, The Samsung Museum of Art. Pace Asia Partner Leng Lin states, “The Seoul space will operate in a more flexible way. We will have a rich program to bring Western art masters to Korea, and also hope to learn more about Korean artists.”

    Pace Gallery is one of the world's leading galleries of modern and contemporary art. Since its founding in 1960, it has represented many of the most celebrated international artists of the 20th and 21st centuries, and established branches around the world, including in New York, Palo Alto, London, Paris, Beijing and Hong Kong, that are leaders in the contemporary art field. In recent years, Pace has continuously expanded the possibilities for its role in the contemporary art ecosystem, engaging in collaborations with cultural institutions around the world, establishing the Pace Art + Technology new media center, and the Future\Pace public art brand in a demonstration of the organization's focus on the future.

    Youngjoo Lee will serve as director of Pace Seoul. Lee, who joined Pace Hong Kong in 2015 and previously worked at Arario Gallery, has strong collector resources and rich project management experience. The space's inaugural exhibition will feature works by ten internationally-famous artists, bringing Pace's rich artistic resources to Korea.

    Pace Gallery(페이스 갤러리)는 서울에 office gallery 런칭 소식을 공식적으로 발표합니다. 개관을 기념해 Pace Seoul (페이스 서울)은 2017년 3월4일에 오프닝과 칵테일 리셉션을 개최합니다.

    페이스 갤러리는 오랜기간 핵심 글로벌 전략의 일환으로, 아시아 작가와 아시아의 예술을 밀접하게 다루어 왔습니다. Pace Gallery는 갤러리 활동의 아시아의 거점이 될Pace Beijing (페이스 베이징)을 2008년 2,500㎡의 규모로 오픈해 적극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2014년에는 아시아와 전세계의 컬렉터들과 보다 긴밀한 관계를 형성하고자 국제 아트 허브로 자리매김한 홍콩의 장점을 활용해 아트 바젤 홍콩 (Art Basel Hong Kong) 개최시기에 맞춰 Pace Hong Kong (페이스 홍콩) 을 오픈하기도 했습니다. 2017년에 오픈하는 Pace Seoul은, 아시아에서도 입지를 확장하는 Pace의 주요 거점기지가 될 것이라고 자부합니다.

    Pace의 회장인 마크 글림처 (Marc Glimcher)는 "지난 십년간 아시아에 전략적으로 집중한 한 결과, 저희는 작가, 컬렉터 그리고 큐레이터 커뮤니티와 소통하는 것이 핵심 요소라는 것을 파악하게 되었습니다. 서울에서 이번에 런칭하는 새로운 공간은 아시아 미술계에서 가장 역동적으로 활동하는 중심지가 될 기회입니다.”라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아시아에서 활발한 경제활동의 중심지 중 한 곳이 된 한국은, 최근 몇 년 동안 문화와 예술 분야에서도 상당한 발전을 이루었습니다. 정부, 기업 및 지자체의 꾸준한 지원으로 아트센터, 미술관 및 우수한 문화 시설이 도시마다 규모를 갖추어 설립되고 있습니다. Pace Seoul은 대사관과 고급 주거지가 밀집한, 그리고 인근에 리움 미술관을 비롯한 다양한 문화시설이 자리잡아 새로운 예술지구로 각광받는 이태원에 위치합니다.

    Pace Asia의 파트너인 Leng Lin(렁 린)은 “서울에 오픈하는 공간은 좀 더 탄력적인 방식으로 운영 될 예정입니다. 우리는 서구출신 대가의 작품을 한국에 선보이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동시에 한국의 작가들에 대해 더 알고, 소개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라고 말했습니다.

    Pace Gallery는 현대 및 컨템포러리 미술 분야에서 세계 최정상급 갤러리 중 하나입니다. 1960년에 설립이래 20세기와 21세기를 대표하는 국제적인 작가를 소개해 오고 있으며, 컨템포러리 미술을 선도하는 뉴욕, 팔로 알토, 런던, 파리, 베이징과 홍콩에 갤러리 스페이스를 갖춘 글로벌 갤러리로 성장해 왔습니다. 최근 몇 년간 Pace는 컨템포러리 분야에서 선도적인 입지를 탄탄히 구축하고 영역을 확장하기 위해 Pace Art + Technology 뉴미디어센터를 런칭하고 협력기관 및 기업의 미래에 포커스를 맞춘 전시를 통한 공공미술 프로젝트인Future/Pace 공공미술 브랜드를 런칭하는 등 전세계 문화예술기관과의 지속적인 콜라보레이션에도 앞장서고 있습니다.

    Pace Seoul의 디렉터는 아라리오 갤러리에서 활동한 후 2015년부터 Pace Hong Kong에 합류한 국제미술계 전문가인 이영주씨가 맡게 되었습니다. 이영주 디렉터는 누구보다 폭넓고 다양한 컬렉터 인맥을 갖고 있으며, 그리고 담당하는 프로젝트를 매번 성공시킨 경험으로 실력을 인정받고 있습니다. 개관전은 국제적인 명성을 가진 열명의 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으로, Pace의 풍성한 작가군을 한국에 선보이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끝)

    페이스 서울의 더 많은 정보를 원하신다면 seoul@pacegallery.com 혹은 +82 70 7707 8787 으로 연락주십시오.

View More

News

  Pace Gallery is pleased to announce the opening of a new office gallery in Seoul, Korea. “After a decade of intense involvement in Asia, we have found it essential to engage with communities of artists, collectors and curators,” said Marc Glimcher, President of Pace worldwide. “Our new space in Seoul will give Pace an opportunity to be part of one of the most vibrant centers of the art world in Asia.”   Pace Seoul will be centrally located in the Yongsan district at Itaewon-ro 262, Yongs